한자신문
기사 (전체 1,48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회] 안철수, 손학규에 辭退 要求…孫 "유승민과 다를 게 없다"
(서울=뉴스1) 이형진 기자 = 바른미래당의 창당 대주주인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27일 손학규 대표를 만나 손 대표의 사퇴를 요구하고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의 전환을 요구했다. 그러면서 비상대책위원장으로는 "자신에게 맡겨달라"고 말했다.손 대표는
안종운   2020-01-27
[사회] 養豚農家 野生動物 遮斷 울타리 設置費 支援
용인시는 멧돼지 등 야생동물로 인한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을 막기 위해 관내 양돈농가 25곳에 울타리 설치비용을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아프리카돼지열병은 철저한 예방이 중요한 만큼 양돈농가가 울타리를 설치해 야생동물을 차단하도록 돕는 것이다. 시는 지
안창호   2020-01-27
[사회] GTX 龍仁驛 일원 플랫폼시티 造成 本格化
용인시는 기흥구 보정·마북·신갈동 일원에 시의 경제도심을 만들려고 추진 중인 플랫폼시티 조성사업이 조사설계 용역과 GTX 용인역 복합환승센터 기본구상 용역이 진행되는 등 본격화하고 있다고 밝혔다.시가 경기도, 경기도시공사, 용인도시공사와 함께 진행하는
안창호   2020-01-27
[사회] [집중점검①]"서울 집값, 上半期 下向 安定勢…非規制 首都圈, 풍선 效果"
(서울=뉴스1) 이동희 기자 = 정부가 지난해 발표한 12·16 부동산 대책의 효과가 나타나기 시작했다. 서울 집값 상승세가 주춤하고, 강남3구(강남·서초·송파구)는 지난해 5월 말 이후 약 8개월 만에 처음으로 동반 하락했다. 관심사는 하락세 확산과
안종운   2020-01-27
[사회] 文大統領, 양산서 3泊4日 설 連休…生日도 보내고 오늘 靑 復歸
(서울=뉴스1) 최은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모친 강한옥 역사를 여의고 처음으로 맞는 설 명절 연휴와 생일을 고향인 경남 양산에서 보냈다. 문 대통령은 양산 자택에서 설 명절을 보내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 관련 사항을 보고받고 국
안종운   2020-01-27
[사회] '選擧制 改編' 萬病通治藥 아냐…정의당 總選 興行 '빨간불'
(서울=뉴스1) 김성은 기자 = 지난해말 국회를 통과한 선거제도 개편안으로 비례대표 의석을 대폭 늘릴 것으로 예상되는 정의당이 본격적인 총선 준비에 돌입했다.그러나 정의당이 처한 상황이 그리 녹록지는 않다.비례대표 후보자를 뽑는 과정을 흥행시키고자 당
안종운   2020-01-27
[사회] 韓國黨 "추미애, 下剋上 저지른 이성윤 卽刻 罷免하라"
(서울=뉴스1) 이균진 기자 = 자유한국당은 26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하극상을 저지른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을 즉각 파면하라"고 촉구했다.성일종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지난 1·8 검찰 대학살을 통해 서울중앙지검장 자리를 꿰찬 이 지검장의
안종운   2020-01-27
[사회] [우한폐렴] 입막은 歸京길…명동 中觀光客 '마스크 사재기'
(서울=뉴스1) 유경선 기자,한유주 기자 = 설 연휴 셋째날인 26일 고향을 찾았던 사람들은 '우한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는 소식에 불안한 마음을 달래 가며 귀경길에 오른 모습이었다.중국 최대 명절인 춘절을 맞아 한국을
안종운   2020-01-27
[사회] [우한폐렴] 입막은 귀경길…명동 中관광객 '마스크 사재기'
(서울=뉴스1) 유경선 기자,한유주 기자 = 설 연휴 셋째날인 26일 고향을 찾았던 사람들은 '우한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는 소식에 불안한 마음을 달래 가며 귀경길에 오른 모습이었다.중국 최대 명절인 춘절을 맞아 한국을
안종운   2020-01-27
[사회] 새保守黨 "추미애 長官·이성윤 地檢長, 法治 破壞의 雙頭馬車"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새로운보수당은 25일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이 윤석열 검찰총장을 건너뛰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에게 사무 보고를 한 것 관련 "추미애 장관은 문재인 정권의 시녀로 전락했고 이 지검장은 추 장관의 개인 비서가 됐다"고 비판했다
안종운   2020-01-27
[사회] [우한폐렴] 現地 僑民 500名…政府, 傳貰機 歸國 需要 調査
(서울=뉴스1) 문대현 기자 = 중국 우한 주재 한국총영사관은 우한에 남은 교민과 유학생이 전세기를 이용해 귀국하는 방안을 추진하기 위해 수요를 조사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우한에 남아 있는 교민 및 유학생은 500여명이다.주우한총영사관측은 이날
안종운   2020-01-27
[사회] 진중권 "임종석, 政界隱退가 쇼핑몰 注文取消? 國民 개·돼지로 아나"
(서울=뉴스1) 이우연 기자 =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26일 4·15 총선 출마설이 나오는 임종석 전 대통령비서실장을 향해 "국민을 개·돼지로 만들지 말라"며 강하게 비판했다.진 전 교수는 이날 페이스북에 게시한 글에서 "정계 은퇴가 어디 쇼핑몰에
안종운   2020-01-27
[사회] 황교안 "文, 檢察 內 癌細胞 심어 自滅시켜…特檢 해야"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24일 "문재인 정권이 암세포를 검찰 곳곳에 심어 스스로 자멸토록 하는 야비한 행태를 벌이고 있다"며 "총선 승리 후 특검을 통해 이 난폭한 정권의 권력 사유화를 막겠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안종운   2020-01-24
[사회] 새보수당 "'文政權 侍女' 추미애 長官職 내려놔야"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 = 새로운보수당은 24일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관비서관을 기소한 검찰에 대한 감찰을 예고한 추미애 법무부장관을 향해 "더 추해지기 전에 장관직을 내려놔야 한다"고 성토했다. 김익환 새로운보수당 대변인은 "법의 심판대에 서야
안종운   2020-01-24
[사회] 진중권 "최강욱, 亡兆 든 청나라 皇室 內侍…事實上 大統領인듯"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 =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24일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관비서관을 향해 "달랑 허위 인턴증명서 한 장 내준 대가로 청와대에 들어가 법무부장관을 수족으로 부리고 헌법기관인 검찰의 총수를 능멸하는 권세를 부린다"며 "망조가 든
안종운   2020-01-24
[사회] 白君基 龍仁市長, 설 連休 現場 勤務者 激勵
백군기 용인시장은 24일 동백지구대와 이동119안전센터, 용인공용버스터미널을 차례로 방문해 시민의 안전을 위해 애쓰고 있는 현장 근무자들을 격려했다.백 시장은 “시민들의 편안한 귀성길을 돕기 위해 많은 근무자들이 노력해줘 감사하며 시민들이 즐거운 명절
안종운   2020-01-24
[사회] 龍仁市, 靑年空間 造成 等 靑年政策 基本計劃 樹立
용인시는 23일 청년들이 정책 수립에 참여하고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전용 공간 조성을 지원하는 내용 등을 담은 ‘용인시 2024년 청년정책 기본계획’을 밝혔다.이 계획은 지난해 1월 제정된‘용인시 청년 기본조례’에 따라 5년 단위로 수립하는 것
안창호   2020-01-24
[사회] 보라동, 새마을婦女會서 홀로 어르신에 떡국 나눔 行事
용인시 기흥구 보라동은 지난 22일 새마을부녀회가 홀로 어르신 100여명에게 떡국 나눔 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이날 새마을부녀회원 10명은 처인구 마평동 새마을지회 식당에서 직접 끓인 떡국을 나눠주며 건강과 희망을 기원하는 등 새해 덕담을 전했다.행사
안창호   2020-01-24
[사회] 어르신과 ‘함께나눔’, 地域社會와 ‘기쁨두倍’!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관장 김기태)에서는 23일(목) 10시 20분 복지관 3층 강당에서 민족 고유명절인 설을 맞이하여 관내 저소득 및 독거어르신 145명을 대상으로 ‘함께 나눔 기쁨 두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좋은인연(기초생활수급자
안종운   2020-01-24
[사회] 진중권 "조국 건드리면 불칼 받는다…이분들 團體로 失性"
(서울=뉴스1) 김성은 기자 =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23일 법무부의 검찰 인사와 관련해 "조국은 '언터처블'이다. 누구든지 그와 그의 가족의 이름을 망령되이 일컫는 자는 불칼을 받는다"고 비꼬았다.진 전 교수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대한
안종운   2020-01-2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명지로 15-33 (역북동) 보성아파트 101동 1404호  |  대표전화 : 031)323-3371~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