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기사 (전체 1,00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온고이지신] 以勢交者는 勢傾則絶하고 以利交者는 利窮則散이라 [새창] 최난규 2019-04-29
[온고이지신] 且夫水之積也 不厚면 則其負大舟也 無力이라 [새창] 최난규 2019-04-29
[온고이지신] 走者之遠也나 而不過二里止하고 步者之遲也나 而百里不止라 [새창] 최난규 2019-04-28
[시경·한시] 唐詩三百首 - 002.감우(感遇) [새창] 안종운 2019-04-26
[온고이지신] 少年易老學難成하니 一寸光陰不可輕이라 [새창] 최난규 2019-04-26
[온고이지신] 百事之成也는 必在敬之요 其敗也는 必在慢之니라 [새창] 최난규 2019-04-25
[시경·한시] 唐詩三百首 - 001.감우(感遇) [새창] 안종운 2019-04-25
[온고이지신] 忍一時之憤이면 免百日之憂니라 [새창] 최난규 2019-04-24
[온고이지신] 終身讓路라도 不枉百步요 終身讓畔이라도 不失一段이니라 [새창] 최난규 2019-04-23
[온고이지신] 學文은 千載寶요 貪物은 一朝塵이라 [새창] 최난규 2019-04-22
[온고이지신] 讀書에 豈擇地乎리오 在鄕在京에 惟在立志如何耳니라 [새창] 최난규 2019-04-21
[온고이지신] 白沙在泥면 與之皆黑이라 [새창] 최난규 2019-04-20
[온고이지신] 面讚我善이면 諂諛之人이요 面責我過면 剛直之人이라 [새창] 최난규 2019-04-20
[온고이지신] 合抱之木은 生於毫末하고 九層之臺는 起於累土라 [새창] 최난규 2019-04-18
[온고이지신] 明鏡은 所以察形이오 往者는 所以知今이니라 [새창] 최난규 2019-04-17
[오피니언] 子孝雙親樂이요 家和萬事成이라 [새창] 최난규 2019-04-17
[온고이지신] 見人之善이어든 而尋己之善하고 見人之惡이어든 而尋己之惡하라 [새창] 최난규 2019-04-15
[온고이지신] 飽食煖衣하여 逸居而無敎면 則近於禽獸니라 [새창] 최난규 2019-04-14
[시경·한시] 夫婦二姓之合이라 生民之始며 萬福之原이라 [새창] 최난규 2019-04-14
[온고이지신] 我敬人親이면 人敬我親이니라 [새창] 최난규 2019-04-13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 5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331번길8(역북동), 2층  |  대표전화 : 031)323~337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  최초등록일 : 2013년 4월 18일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