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오피니언 > 기획특집
한문성경(漢文聖經)1912시편(詩篇 第6篇)
최난규 국장  |  ahnjw455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0.20  07:48:1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최난규 국장  ahnjw4555@hanmail.net

<저작권자 © 한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한문성경(漢文聖經)1912시편(詩篇 第6篇)

(此大衛所作之詩使伶長鼓琴而歌音用第八)
[지휘자에게. 현악기와 더불어 제8도로. 시편. 다윗]

시6:1 求主莫施威懲治我 莫震怒責罰我
주님, 당신의 진노로 저를 벌하지 마소서. 당신의 분노로 저를 징벌하지 마소서.

시6:2 我身虛弱 求主矜憐 我骨戰慄 求主醫治
저에게 자비를 베푸소서, 주님, 저는 쇠약한 몸입니다. 저를 고쳐 주소서, 주님, 제 뼈들이 떨고 있습니다.

시6:3 我心甚恐懼 主歟 如此將至何時
제 영혼이 몹시도 떨고 있습니다. 그런데도 주님, 당신께서는 언제까지나......?

시6:4 求主旋反 救我生命 施恩拯援我
돌아오소서, 주님, 제 목숨을 건져 주소서. 당신의 자애로 저를 구원하소서.

시6:5 死後無人記憶主在示阿勒(示阿勒見創世記卅七章卅五節)誰能稱讚主
죽으면 아무도 당신을 기억할 수 없습니다. 저승에서 누가 당신을 찬송할 수 있겠습니까?

시6:6 我因歎息 甚覺困乏 每夜流淚 霑濡我床 浸溼我榻
저는 탄식으로 기진하고 밤마다 울음으로 잠자리를 적시며 눈물로 제 침상을 물들입니다.

시6:7 我因憂愁 眼目昏花 因仇敵甚多 日見衰老
저의 눈은 시름으로 멀어지고 저의 모든 적들 때문에 어두워집니다.

시6:8 爾曹一切作惡之人 皆當離我 因主俯聽我之哭聲
내게서 모두 물러들 가라, 나쁜 짓 하는 자들아. 주님께서 나의 울음소리를 듣고 계신다.

시6:9 主俯聽我之懇求 主允納我之禱告
주님께서 나의 간청을 들어 주시고 주님께서 나의 기도를 받아들이신다.

시6:10 我一切仇敵 皆必愧恥 亦甚驚駭 頃刻愧恥而退後
내 원수들은 모두 부끄러워 몹시 떨리라. 부끄러워하며 순식간에 물러가리라.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李代表, 潛行 나흘만에 尹과 劇的 和解… 辭退說부터 蔚山會同까지
2
金鍾仁, 尹選對委 合流 合意 霧散…25日 '6本部長' 人選키로
3
古典속의 삶의 智慧-古典名文(1)
4
6日부터 首都圈 6名·非首都圈 8명만…식당·카페도 防疫패스
5
古典속의 삶의 智慧-古典名文(7)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331번길8(역북동), 2층  |  대표전화 : 031)323~337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  최초등록일 : 2013년 4월 18일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