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오피니언 > 기획특집
한문성경(漢文聖經)1912시편(詩篇 第20篇)
최난규 국장  |  한자신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1.03  07:45:16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blog

최난규 국장  한자신문

<저작권자 © 한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한문성경(漢文聖經)1912시편(詩篇 第20篇)


(此大衛所作之詩使伶長歌之)
[지휘자에게. 시편. 다윗]

시20:1 爾受難時 願主應允 爾之祈求 願雅各上帝之名保護爾
환난의 날에 주님께서 당신께 응답하시고 야곱의 하느님 이름이 당신을 보호하시기를 빕니다.

시20:2 從聖殿施救於爾 從郇山扶持爾
성소에서 당신께 도움을 보내시고 시온에서 당신을 받쳐 주시며

시20:3 記念爾一切供獻 以爾之火焚祭視爲豐美 細拉
당신의 모든 제물을 기억하시고 당신의 번제를 즐거이 받으시기를 빕니다. 셀라

시20:4 隨爾心願賞賜爾 依爾所謀 爲爾成全
당신 마음이 바라는 대로 당신께 베푸시고 당신의 모든 소망을 채워 주시기를 빕니다.

시20:5 主成全爾之所求使爾得勝 我儕便皆歡呼倚賴我上帝之名 竪立旌旗
우리가 당신 구원에 환호하며 우리 하느님의 이름으로 깃발을 높이 들리니 주님께서 당신 소원을 모두 채워 주시기를 빕니다.

시20:6 今我知主保祐所立之受膏王 從聖天應允之 以右手之大能拯救之
나는 이제 안다네, 주님께서 당신의 기름부음받은이에게 구원을 베푸심을. 그분께서 당신의 거룩한 하늘에서 당신 오른손의 구원 위업으로 그에게 응답하시리라.
시20:7 有人稱揚車 有人稱揚馬 我惟稱揚主我上帝之名
이들은 병거를, 저들은 기마를 믿지만 우리는 우리 하느님이신 주님의 이름을 부르네.

시20:8 彼則傾跌顚仆 我則卓然自立
그들은 넘어지고 쓰러지지만 우리는 일어나 굳건히 서 있으리라.

시20:9 求主拯救王 我祈禱之時 求主垂允
주님, 임금에게 구원을 베푸소서. 저희가 부르짖는 날 저희에게 응답하소서.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blog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단풍(丹楓)나무
2
김건희 錄取錄…류근 "MBC 뻘짓, 利敵行爲"· 정철승 "당한 건 서울의 소리"
3
古典속의 삶의 智慧-古典名文(55)
4
"放送보고 팬 됐다"…김건희 팬카페 會員 470%↑ 뜻밖의 '팬덤 벼락'
5
古典속의 삶의 智慧-古典名文(56)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331번길8(역북동), 2층  |  대표전화 : 031)323~337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  최초등록일 : 2013년 4월 18일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