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뉴스 > 정치·행정
‘사랑의 열차(列車)’73일간(日間) 16억(億)6천만(千萬)원 모금- 용인시(龍仁市), 지난 14일(日) 종료(終了)…목표액(目標額)의 38% 초과(超過) 달성(達成) -
안창호  |  한자신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22  20:18:32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blog

안창호  한자신문

<저작권자 © 한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사진 좌로부터 정찬민 용인시장. 이정대KCC 중안연구소본부장. 강성훈경기도 공동모금회본부장.
용인시는 지난해 12월4일부터 이달 14일까지 73일간(日間) 실시(實施)한 연말연시(年末年始) 이웃돕기 운동(運動)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에 총(總) 16억6,049만원의 성금(誠金)과 성품(性品)이 기부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올해 목표액(目標額)인 12억원의 38.3%를 초과 달성한 것으로 지난해 모금액(募金額)인 14억6,400여만원보다 2억여(億餘)원이 늘어났다.

모금(募金)에 참여(參與)한 곳은 개인(個人) 300명(名), 기업(企業) 209곳, 기관(機關) 76곳, 단체(團體) 399곳 등(等) 총 984곳에 이른다. 이중 성금이 613건(件)에 12억2,568만원, 성품은 371건에 4억3,481만원이다. 가장 많은 금액(金額)을 기부(寄附)한 곳은 ㈜KCC로 4억원에 달(達)했다.

특히 기부자(寄附者) 중에는 자신(自身)도 어려운 처지(處地)에 있는 구갈동 거주(居住) 수급자(受給者) 한모씨가 지난 한해동안 나라에서 받은 수급자 생계비(生計費)의 일부(一部)를 모아 100만(萬)원을 기탁(寄託)해 눈길을 끌었다. 한씨는“나보다 더 어려운 복지사각지대(福祉斜角地帶) 이웃을 위해 한푼 두푼 모았다”고 말했다. 중앙동 주민(住民) 유재동씨는 올 초(初) 금연(禁煙)을 결심(決心)하고 담배 구입비(購入費) 명목(名目)으로 이틀에 1만원씩 저금(貯金)해 100만원을 만들어 기탁했다. 유씨는“작은 정성(精誠)이지만 소외(疏外)이웃들이 항상(恒常) 건강(健康)하시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고 말했다.

수년(數年)째 꾸준히 선행(善行)을 베풀어 온 ‘기부천사(寄附天使)’들의 온정(溫情)도 돋보였다. 지난 2003년(年)부터 매년(每年) 성금을 기탁해 온 원삼면 이상백씨는 올해 1백만원을 기탁하며“남을 도울 수 있는 여력(餘力)이 있는 게 오히려 즐겁다”고 말했다.

   
 
70대(代) 촌로(村老) 기부천사로 알려진 백암면 황규열씨는 쌀 10㎏ 짜리 200포(包)를 기탁하며 “건강이 허락(許諾)할 때까지 농사(農事)를 지으며 어려운 이웃에 기부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3년부터 매년 구성동주민센터에 쌀을 기부해 온 익명(匿名)의 기부자는 올해에도 20㎏짜리 250포를 남모르게 전(傳)했다.

민간단체(民間團體)들의 기부도 잇따랐다. 70대 지역(地域)어르신들이 만든 축구동호회(蹴球同好會)‘용인시 OLD SILVER FC’의 회원(會員)들은 창립(創立)을 기념(記念)해 100만원의 성금을 모아 기탁했다. 용인시 전국노점상연합회 용인지역회(龍仁地域會)는 점포별(店鋪別)로 한해 동안 동전(銅錢)을 모은 저금통(貯金筒) 100개(個)(518만원)를 기탁했다. 기흥구(器興區) 언남동 해남마을 주민들은 올해 경기(景氣)도 마을정원공모사업(庭園公募事業)에 선정(選定)된 기쁨을 어려운 이웃과 나누고 싶다며 100만원을 모아 기탁했다.

지역기업(地域企業)들도 온정을 전했다. 건자재생산업체(建資材生産業體) ㈜삼일에코스텍이 3천만(千萬)원을 쾌척(快擲)했고, ㈜녹십자(綠十字) 직원일동(職員一同)이 1천만원을, IT솔루션개발업체(開發業體) ㈜건명테크윈과 물류업체 ㈜씨펙스가 각각 500만원씩을 기탁했다. 농협중앙회(農協中央會) 용인시지부(龍仁市支部)는 난방취약가구(暖房脆弱家具)들이 훈훈(薰薰)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900만원의 주유상품권(注油商品券)을 전했다.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는 용인시가 지난 2002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연말연시 이웃돕기 운동으로, 접수(接受)된 성금과 성품은 경기사회복지모금회(競技社會福祉募金會)로 기탁된 뒤 저소득층(低所得層)과 관내(管內) 복지시설(福祉施設) 지원(支援)에 사용(使用)된다.

시(市) 관계자(關係者)는 “경기침체(景氣沈滯) 등으로 사회전반(社會全般)에 기부문화(寄附文化)가 위축(萎縮)된 가운데에도 용인시에서는 따뜻한 기부의 손길이 이어졌다”며 “어려운 이웃을 배려(配慮)하는 나눔 문화(文化)를 확산(擴散)시켜준 시민(市民)들께 매우 감사(感謝)하다”고 말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blog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尹 38.8%-李 32.8%-安 12.1%…野 단일 후보, 尹 42.1% vs 安 39.8%
2
尹錫悅, PK 훑으며 '支持層 結集'…부산서면서 '깜짝' 市民 人事
3
김건희 錄取錄…류근 "MBC 뻘짓, 利敵行爲"· 정철승 "당한 건 서울의 소리"
4
단풍(丹楓)나무
5
古典속의 삶의 智慧-古典名文(5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331번길8(역북동), 2층  |  대표전화 : 031)323~337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  최초등록일 : 2013년 4월 18일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