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뉴스 > 경제
용인상공회의소(龍仁商工會議所) 제123회 조찬(朝餐)세미나 성료
안종운  |  한자신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1  11:23:5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안종운  한자신문

<저작권자 © 한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용인상공회의소(회장 서석홍)에서는 2018년(年) 5월(月) 9일(日) 용인관내(龍仁管內) 160여명(餘名)의 기업인(企業人)을 비롯한 정찬민 용인시장(龍仁市長), 김석오 수원세관장등(水原稅關長等)이 참석(參席)한 가운데 용인상공회의소 세미나실(室)에서 제 123회(回) 조찬세미나를 개최(開催)하였다.

이번 조찬세미나는 국내(國內) 최고(最高)의 심리학자(心理學者)인 고려대학교(高麗大學校) 심리학과(心理學科) 허태균 교수(敎授)를 초청(招請)하여 “대한민국(大韓民國)을 만든 한국인(韓國人)”의 주제(主題)로 진행(進行)하였다.

   
 
허 교수는 현재(現在) 일어나고 있는 사회현상(社會現象)을 이해(理解)하기 위해서는 존재감(存在感)을 중시(重視)하는 우리나라의 관계적(關係的) 사회문화(社會文化)에 대(對)하여 제대로 알아야 하며, 이를 통하여 우리가족(家族), 임직원(任職員) 등(等)의 소통(疏通)에 활용(活用)해야 된다고 설명(說明)하였다.

또한 한국인에 대한 관계중심적인(關係中心的人) 사회현상은, ‘나와 너가’ 아닌 ‘우리’라는 관계(關係) 속에서 개인(個人)의 존재감을 이해해야, 세대간(世代間)의 갈등(葛藤), 근로자(勤勞者)와의 갈등을 효과적(效果的)으로 해결(解決)해 나갈 수 있다고 이야기 하였다.

   
 
제124회 용인상공회의소 조찬세미나는 2018년 7월 11일, 삼성경제연구원(三星經濟硏究院) SERI CEO 개발(開發)하고 런칭한 강신장 대표이사(代表理事)(모네상스)를 초청하여 강연(講演)을 진행할 계획(計劃)이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유영하 만난 박근혜 "統合 메시지 無爲로 돌아갔다"
2
合參 "北發射體 410km 飛行…코로나 狀況 속 不適切"
3
한국민속촌, 코로나19 바이러스 終熄 祈願祭 進行
4
漢詩티비35. 傷春[상춘] 신종호[申從濩]
5
全國 첫 初中高生 全員에 20萬원 돌봄쿠폰 支給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명지로 15-33 (역북동) 보성아파트 101동 1404호  |  대표전화 : 031)323-3371~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