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뉴스 > 문화
龍仁 할미山城 三國時代 築造 水口 形態 確認- 龍仁市, 6次 發掘調査로 排水方式 ‧ 築造樣相 확인…18일 現場說明會 -
안창호  |  한자신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18  13:31:5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안창호  한자신문

<저작권자 © 한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용인시는 처인구 포곡읍 마성리 산40-1번지 일원 선장산(할미산)에 석축으로 조성된 ‘용인 할미산성’의 6차 발굴조사 결과 삼국시대 축조한 원시적 형태의 수구(水口)를 확인했다고 18일 밝혔다.

시는 지난 2004년 조사에서 발견한 수구의 흔적을 명확히 확인하기 위해 지난 9월부터 남동측 성벽을 중심으로 성벽 구간 70㎡와 집수시설이 있을 것으로 추정되는 성벽 내부 400㎡를 정밀 발굴조사했다.

이 과정에서 시는 이 수구의 입수구와 배수구가 모두 성벽의 중간을 통과하도록 만들어진 ‘성벽통과식’ 형태라는 점을 확인했다.

입수구는 너비 32cm, 높이 23cm이며 정면에서 바라봤을 때 반듯한 네모모양이다. 배수구는 석재를 나란히 깔아 계단처럼 만들었는데 약 4m의 높이로 물이 성 바깥으로 흐르도록 했다.

성벽 바깥의 수구 하단부엔 물의 흐름을 계곡 방향으로 유도하도록 석재 1매를 놓아 낙수받이로 사용했다.

시는 이 수구가 성벽을 중심으로 조성된 만큼 성벽의 축조양상도 파악해 견고함을 분석했다. 그 결과 외성벽은 밀림현상을 방지하기 위해 풍화암반을 굴착해 조성했고, 하단부엔 너비 약 80㎝, 높이 약 30㎝의 기단보축을 성벽방향으로 비스듬하게 세워쌓아 성벽을 조이는 역할을 했음을 확인했다.

이와 관련 시는 지난 10일 이곳에서 학술자문회의를 열어 이번 발굴 결과가 갖는 역사적 가치와 의미를 점검했다.

이 자리에서 문화재청 전문위원인 백종오 한국교통대 교수는 “할미산성 성벽에서 확인된 수구는 삼국시대 석축산성 내 만들어진 수구의 시원적 형태로 낙수받이의 축조방법과 함께 잔존양상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심정보 한밭대 명예교수는 “수구는 성벽이 밖으로 밀릴수록 견고하게 조여드는 성벽 중간에 설치돼 있어 과학적 축성의 일면을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발굴조사를 통해 할미산성의 배수체계 연구에 중요한 자료를 확보했다”며 “할미산성의 사적 지정을 위한 학술자료뿐만 아니라 정비를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18일 발굴 현장에서 현장설명회를 열어 시민‧관계자 등 참여자들에게 이번 발굴 성과를 공개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한시TV 漢詩티비29. 寒夜[한야], 杜耒[두뢰]
2
史記列傳 故事(73)膠柱鼓瑟[교주고슬]
3
史記列傳 故事(75)兵死地也[병사지야]
4
제6회 한자독해 능력자격 시험공고(1단~사범 . 지도사)
5
史記列傳 故事(76)伐齊爲名[벌제위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명지로 15-33 (역북동) 보성아파트 101동 1404호  |  대표전화 : 031)323-3371~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