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뉴스 > 사회
賃貸事業者에 賃貸借契約 滿了 時 案內文 發送- 龍仁市, 地自體 最初…申告期限·義務事項 等 알려 行政處分서 保護 -
안창호  |  한자신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07  05:17:1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안창호  한자신문

<저작권자 © 한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용인시는 6일 이달부터 매달 첫째 주 해당월에 임대차기간 만료 예정인 주택의 임대사업자에게 만료 예정임을 알리고 임대사업자로서 준수해야 하는 의무사항 등을 사전에 안내하는 공문을 발송한다고 밝혔다.

시가 전국 지자체 중 처음으로 관내 주택임대사업자에게 이처럼 공문까지 보내는 것은 이들이 신고기한이나 규정 등을 모르고 위반해 행정처분을 받지 않도록 보호하려는 것이다.

현행 민간임대주택에 관한 특별법은 임차인의 주거안전성 제고를 위해 임대차계약 체결, 또는 변경 시 표준임대차계약서를 작성하고 3개월 이내에 신고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나 임대사업자들이 이를 잘 모르고 있어서다.

실제 최근 일부 임대사업자에 대한 점검에선 90%가 넘는 사업자가 임대차계약 미신고 등으로 적발됐다.

임대차계약 체결 때뿐 아니라 만료 후 계약기간 연장이나 임대료, 임차인 등을 변경할 때도 신고해야 하는데 이를 간과하는 것이다.

특히 지난해 10월 개정된 관련법 시행령은 과태료부과 기준을 종전 최고 1000만원에서 최고 3000만원까지로 상향 조정해 적발 시 엄청난 부담이 될 수도 있다.

이에 시는 전국 최초로 정비를 마친 정부의 임대등록시스템(렌트홈) 내 관내 임대주택 데이터를 바탕으로 매달 임대사업자를 보호할 수 있도록 안내문 발송까지 하는 것이다.

이와 관련 용인시에 등록된 임대주택은 1만3199호이며 이 가운데 올해 임대차계약 기간이 만료되는 주택은 4269호이다. 1분기엔 1월 371호, 2월 714호, 3월 460호 등 월평균 500호 정도에 안내문을 보낼 예정이다.

세부 안내사항은 임대차계약 신고의 법적 의무사항과 임대료 연 5% 증액 제한, 임대 의무기간(단기4년, 장기8년) 내 매각(양도)금지 등이다.

시 관계자는 “관내 임대사업자들을 적극적으로 보호하기 위해 안내 공문을 발송키로 했다”라며 “이를 통해 임대사업자들이 법규를 준수하면 임차인의 주거안정성을 높이는 데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한시TV 漢詩티비29. 寒夜[한야], 杜耒[두뢰]
2
史記列傳 故事(73)膠柱鼓瑟[교주고슬]
3
史記列傳 故事(75)兵死地也[병사지야]
4
제6회 한자독해 능력자격 시험공고(1단~사범 . 지도사)
5
史記列傳 故事(76)伐齊爲名[벌제위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명지로 15-33 (역북동) 보성아파트 101동 1404호  |  대표전화 : 031)323-3371~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