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뉴스 > 사회
職員 코로나19 確診 때 對應 매뉴얼 製作- 處仁區, 部署員 全體隔離 때도 行政機能 維持케…類似 感染病에도 適用
안종운  |  한자신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13  19:04:0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안종운  한자신문

<저작권자 © 한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용인시 처인구는 13일 직원 가운데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할 경우 부서별 대응 방안을 담은 매뉴얼 100권을 제작해 구청 각 과에 배포했다고 밝혔다.

직원 일부가 코로나19나 다른 감염병에 감염돼 부서원 전체가 장기간 자가격리되더라도 시민을 위한 행정 서비스나 민원업무 등을 정상적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이 매뉴얼은 직원 중 감염자가 발생했을 때 구청 차원에서 실행할 수 있는 대응방안을 단계별, 역할별로 제시했다.

특히 자가격리 부서원 전체가 재택근무하는 상황을 기본 시나리오로 설정, 현장 행정을 단절 없이 수행하는데 필수적인 인력 지원방안과 역할 등을 규정, 긴급상황 발생 시 혼란 없이 구청 기능이 유지될 수 있도록 했다.

구체적으로 방역처리와 재택근무를 위한 행정명령, 사무실 폐쇄 안내 및 문서수발 등에 필요한 최소인력 지원, 재택근무에 필수적인 원격근무 서비스 등의 전산 및 통신시스템 지원은 물론이고 공유해야 할 부서별 필수업무 등을 명시했다.

이 매뉴얼은 지난 4월 초 특정 부서 전체를 자가격리했던 구가 경험을 바탕으로 제작했다는 점에서 다른 지자체에도 참고가 될 것으로 보인다.

당시 처인구는 해당 부서원 전체를 자가격리 상태에서 재택근무하도록 조치해 인‧허가와 민원업무는 물론이고 전화상담까지 진행해 시민불편을 최소화했다.

구 관계자는 “어떤 상황에서도 행정기관은 정상적으로 업무를 수행해야 하기에 매뉴얼을 만들었다”며 “코로나19 뿐 아니라 향후 유사 감염병이 유행하더라도 이 매뉴얼을 토대로 상황에 따라 적절하게 변경하고 수정해 대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윤미향 疑惑'에 野圈 總攻勢…"탈을 쓴 늑대, 할머니에 寄生"
2
大規模 開發 對象 疏通協議體 運營 基準 新設
3
한문성경(漢文聖經) 1912 창세기(創世記) 제10장
4
白君基 市長,“主要 懸案 關聯 國費 確保 힘 모아 달라”
5
한문성경(漢文聖經) 1912 창세기(創世記) 제14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명지로 15-33 (역북동) 보성아파트 101동 1404호  |  대표전화 : 031)323-3371~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