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뉴스 > 사회
東部拘置所 女收容者 5名 確診…移監 영월矯導所서 11명 追加
안종운  |  ahnjw4555@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1.12  19:38:4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강원 영월교도소 전경(영월교도소 제공) © News1


(서울=뉴스1) 박승희 기자,서미선 기자 = 서울동부구치소에서 강원 영월교도소로 이감된 수용자가 무더기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다.

법무부는 12일 오전 8시 기준과 대비해 서울동부구치소에서 영월교도소로 이감된 수용자 11명이 추가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날까지 52개 교정기관 전수검사 결과 직원 1만5150명, 수용자 4만8270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전날 대비 광주교도소 등 2개 교정기관에서 직원 804명, 수용자 1862명이 추가 검사를 받았고 전원 음성 판정이 나왔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전국 교정시설 코로나 확진 인원은 총 1249명이다.

기관별 확진 수용자는 총 922명이다. 서울동부구치소 623명, 경북북부2교도소 247명, 서울남부교도소 17명, 광주교도소 16명, 영월교도소 11명, 강원북부교도소 7명, 서울구치소 1명 순이다.

법무부는 이날 오전엔 동부구치소에서 전날 실시한 8차 전수조사에선 수용자 7명(남성 2명·여성 5명)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전수검사 결과 동부구치소의 추가 확진자 수가 처음으로 한자릿수가 됐지만 여성 수용자 5명이 늘어 여성 재소자 추가 집단감염 우려도 나온다.

다만 대구교도소로 이송된 여성 수용자 250여명은 전원 음성 판정이 나왔다.

법무부는 지난 9일 동부구치소 여성 수용자 중 첫 확진자가 나오자 직간접 접촉자와 기저질환자를 제외한 음성 판정 여성 수용자 250여명을 신축 대구교도소로 이송했다.

이와 별개로 상주교도소 직원 2명이 추가 확진됐고 동부구치소 출소자 3명도 출소 뒤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달 동부구치소에서 확진 판정을 받고 무증상·경증 환자로 분류돼 경북북부제2교도소로 이송돘던 수용자 중 85명은 두 차례 진단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아 격리해제됐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國政壟斷' 朴槿惠 懲役 20年 最終 確定…裁判 마침표
2
金正恩 "善對善·强對强이 對美 原則… 南은 하는 만큼 相對
3
文大統領 "不動産 供給 擴大…北美·南北對話 마지막 努力"
4
'김어준 退出·TBS 解體'까지…TBS는 왜 타깃이 되었나?
5
한문성경(漢文聖經)1912사무엘상(撤母耳上) 제8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명지로 15-33 (역북동) 보성아파트 101동 1404호  |  대표전화 : 031)323-3371~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