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기사 (전체 1,42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회] [전립선]"小便줄기 弱해졌다"…중년남성 괴롭히는 前立腺肥大症
(서울=뉴스1) 이영성 기자 = 노화가 진행되면서 전립선이 커지는 현상인 '전립선비대증'은 보통 30~40대 연령부터 시작된다. 사춘기에는 전립선이 균등하게 팽창하지만 나이가 들수록 전립선 요도 옆 부위가 집중적으로 커지기 때문이다. 50대 이상의 남
안종운   2019-10-13
[사회] 與 '10月 29日' 카운트다운…패스트트랙 다시 '戰雲'
(서울=뉴스1) 장은지 기자 = 국회의장과 여야 5당 대표 회의체인 '정치협상회의' 가동으로 사법개혁안과 선거제 개편안이 막판 협상 테이블에 올랐다. 여야 셈법의 극명히 엇갈리는 가운데 검찰개혁과 내년 총선의 키를 쥔 선거제 개편의 운명이 다시 험로에
안종운   2019-10-12
[사회] 홍준표 "문희상, 패스트트랙 强行 試圖…文政權 侍女 自處"
(서울=뉴스1) 이균진 기자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12일 문희상 국회의장을 향해 "합리적인 분으로 봤는데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을 강행하려고 시도하는 것을 보니 지역구 세습을 보장받기 위해 문재인 정권의 시녀로 자처하려는가 보다"고 비판했
안종운   2019-10-12
[사회] 서울中央地檢 等 3個 特殊部 名稱 '反腐敗搜査部' 變更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서울중앙지검 등 3개 검찰청 특별수사부의 명칭이 반부패수사부로 변경된다. 나머지 검찰청의 특수부는 형사부로 전환된다.법무부와 대검찰청은 12일 이같은 내용의 검찰청 사무기구에 관한 규정 개정을 즉시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
안종운   2019-10-12
[사회] 윤중천 "윤석열 모르고 만난 적 없어…원주 別莊 안 왔다"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스폰서'였던 건설업자 윤중천씨가 윤석열 검찰총장의 '별장 접대' 의혹이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윤 총장을 알지 못하는 것은 물론 만난 적도 없으며, 자신의 원주 별장에 윤 총장이 온 적도 없
안창호   2019-10-12
[사회] 용인시약사회와 약물복용(藥物服用) 교육 재능기부(才能寄附) 협약
용인시자원봉사센터와 용인시약사회는 11일(日) 용인시장실(龍仁市長室)에서 지역사회(地域社會)의 안전(安全)한 약물복용 교육을 위한 재능기부와 취약계층에 상비약을 후원(後援)하는 업무협약(業務協約)을 체결(締結)했다.양측(兩側)이 보유(保有)한 인적(人
안창호   2019-10-12
[사회] 김재우·오세훈·김진규 連續골 김학범號, 우즈벡에 3-1 逆轉勝
(화성=뉴스1) 정재민 기자 = 김학범호가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에서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김재우와 오세훈, 김진규의 연속골로 역전승을 거뒀다.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U-22 대표팀은 11일 오후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에
안창호   2019-10-11
[사회] 윤석열, '別莊接待 疑惑' 報道 記者 名譽毁損 嫌疑 告訴
(서울=뉴스1) 서미선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이 11일 자신이 김학의 전 법무부차관 스폰서인 윤중천씨의 원주 별장에서 접대를 받았으나 검찰이 조사없이 사건을 덮었다는 의혹을 보도한 기자를 명예훼손 혐의로 검찰에 고소했다.대검찰청은 윤 총장이 이날 오
안종운   2019-10-11
[사회] "윤석열 흔들기냐" 檢 强한 不快感…채동욱 데자뷔
(서울=뉴스1) 구교운 기자,손인해 기자 = 조국 법무부장관 일가 관련 의혹 수사가 진행되는 가운데 윤석열 검찰총장이 건설업자 윤중천씨로부터 접대를 받았다는 보도가 나오자 검찰 안팎에선 불쾌한 심정을 드러내고 있다. 특히 조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안종운   2019-10-11
[사회] 장제원 "윤석열 찍어내기, 恥事하고 窮塞한 3流 小說"
(서울=뉴스1) 김민석 기자 =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11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건설업자 윤중천씨의 접대를 받았다는 언론 보도와 관련해 "참 치사하고 궁색하고 통속적인 '3류 소설' 같다"고 밝혔다.장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참담함을
안종운   2019-10-11
[사회] 백군기 용인시장, 용인노인대학생 대상 복지정책(福祉政策) 특강
백군기 용인시장은 10일(日) 처인노인복지관(處仁老人福祉館)에서 168명(名)의 용인노인대학생을 대상으로 노년기(老年期) 생활(生活)에 도움이 되는 복지정책을 소개(紹介)하는 특강을 했다.처인지역(處仁地域) 어르신들에게 시에서 제공(提供)하는 노후(老
안종운   2019-10-11
[사회] 콧노래 흥얼대며 옛 추억(追憶) 속으로!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김기태 관장(館長))에서는 7일(日) 바람골 카페 孝(효)에서 어르신들의 추억 회상(回想) 공간(空間)인 ‘추억의 교실’을 오픈했다.추억의 교실은 2017년부터 기존(旣存) 바람골 카페 孝(효) 콘서트를 진행(進行)하던 장소(場所)
안종운   2019-10-11
[사회] 용인시민체육공원 복합문화시설(複合文化施設)로 용도 다각화
용인시는 용인시민체육공원을 경기장(競技場) 뿐 아니라 시민(市民)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복합문화시설로 활용(活用)할 방침(方針)이라고 8일(日) 밝혔다.시민체육공원(市民體育公園)의 지속가능(持續可能)한 발전(發展)을 위해 스포츠 경기에 국한(局限)하지
안종운   2019-10-11
[사회] '警察總長' 尹 總警 拘束…'버닝썬 윗선' 搜査 彈力
(서울=뉴스1) 손인해 기자 = 이른바 '승리 단톡방'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린 윤모 총경이 결국 구속됐다. 버닝썬 사건에서 '윗선'을 향하는 검찰 수사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서울중앙지법 송경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0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특
안종운   2019-10-11
[사회] '警察總長' 尹總警 오늘 拘束 岐路…株式받고 搜査撫摩 疑惑
(서울=뉴스1) 서미선 기자 = 버닝썬 사건과 관련된 이른바 '승리 단톡방'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린 윤모 총경 구속 여부가 10일 결정된다.송경호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10시30분부터 윤 총경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
안종운   2019-10-10
[사회] 文大統領 支持率 '30%대' 混線…靑은 言及 아껴
(서울=뉴스1) 조소영 기자 = 40%대를 유지해온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정말 '30%대'로 떨어졌는지를 두고 혼선이 일고 있다. 청와대는 30%대가 나온 해당 여론조사들이 통상적인 여론조사들과 다른 조사설계를 갖고 있는데다, 정권 출범 후 지금까
안종운   2019-10-10
[사회] '조국 糾彈' 光化門 集會 終了…靑 앞 2라운드 始作
(서울=뉴스1) 류석우 기자,권혁준 기자 = 문재인정부와 조국 법무부장관을 규탄하는 범보수 진영이 광화문광장 인근을 비롯한 서울 도심에서 1차 집회를 마무리한 가운데 장소를 청와대 앞으로 옮겨 2차 집회를 진행하고 있다. '문재인 하야 범국민투쟁본부'
안종운   2019-10-09
[사회] 영장심사 포기자 100% 拘束…조국 동생 棄却에 '衡平性 論難'
(서울=뉴스1) 박승희 기자 = 조국 법무부장관 일가가 운영한 웅동학원 관련 비리 의혹을 받는 조 장관의 동생 조모씨의 구속영장이 기각되자 법원의 판단을 놓고 형평성 논란이 거세지고 있다. 서울중앙지법 명재권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전날(8일) 오후 특정
안종운   2019-10-09
[사회] 용인시의회 16日 開會…追更豫算 等 審議
(용인=뉴스1) 김평석 기자 = 경기 용인시의회가 오는 16일부터 28일까지 13일간의 일정으로 제237회 임시회를 개회한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Δ용인시 화학물질 안전관리에 관한 조례안 Δ용인시 캠퍼스시티 사업 지원 등에 관한 조
안종운   2019-10-09
[사회] 조국 檢 改革…與 "人權 檢察 기대" 한국·바른미래 "家族防牌"
(서울=뉴스1) 최종무 기자,이호승 기자,김정률 기자,전형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이 법무부의 검찰 개혁안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반면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조국 장관의 정치적 꼼수라고 평가했다.민주당은 8일 논평을 통해 "조 장관
안종운   2019-10-0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명지로 15-33 (역북동) 보성아파트 101동 1404호  |  대표전화 : 031)323-3371~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