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기사 (전체 1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여론광장] 한문성경(漢文聖經)1912민수기(民數記) 제31장
한문성경(漢文聖經)1912민수기(民數記) 제31장미디안과 전쟁을하다.민31:1 主諭摩西曰.주님께서 모세에게 이르셨다. 민31:2 爾當攻米甸人 爲以色列人復仇 而後歸爾列祖.“너는 미디안인들에게 이스라엘 자손들의 원수를 갚아라. 그런 다음에 너는 선조들 곁
최난규 국장   2020-10-05
[여론광장] 한문성경(漢文聖經) 1912 민수기 (民數記) 제9장
한문성경(漢文聖經) 1912 민수기 (民數記) 제9장두 번째 파스카 축제 민9:1 以色列人出伊及後二年正月 主在西乃野 諭摩西曰.이스라엘 자손들이 이집트 땅에서 나온 그 이듬해 첫째 달, 주님께서 시나이 광야에서 모세에게 이르셨다. 민9:2 以色列人當在所
최난규 국장   2020-09-14
[여론광장] 한문성경(漢文聖經) 1912 레위기 (利未記) 제24장
한문성경(漢文聖經) 1912 레위기 (利未記) 제24장성소의 등불레24:1 主諭摩西曰.주님께서 모세에게 이르셨다. 레24:2 爾命以色列人 將油果搗成可燃燈極淸之油 攜至授爾 用以使燈常燃.“너는 이스라엘 자손들에게, 올리브를 찧어서 짠 순수한
최난규 국장   2020-09-02
[여론광장] 한문성경(漢文聖經) 1912 창세기(創世記) 2장
창2:1 天地萬物旣成천지(天地)와 만물(萬物)이 다 이루니라창2:2 至第七日 上帝造物之工已竣 遂於第七日安息하나님의 지으시던 일이 일곱째 날이 이를 때에 마치니 그 지으시던 일이 다하므로 일곱째 날에 안식(安息)하시니라창2:3 因此日上帝造萬物之工已竣而安
안종운   2020-02-16
[여론광장] ‘박재성 박사의’<동음이의어>(166)「實績(실적)」과 「實積(실적)」
實 ① 열매 실 ② 실체 실 ③ 참될 실績 ① 길쌈할 적 ② 공 적 ③ 자을 적 積 ① 쌓을 적 ② 저축할 자“보험 회사가 많이 생겨나면서 경쟁이 치열해지자「실적」에만 급급한 나머지 무작정 주부사원을 채용하여 인간관계를 이용하고「실적」이 없으면 내모는
안종운   2017-09-15
[여론광장] ‘박재성 박사의’<동음 이의어>(130)「義憤(의분)」과 「義奮(의분)」
義 ① 옳을 의 ② 맺을 의 ③ 뜻 의 憤 ① 분할 분 ② 결낼 분 奮 ① 떨칠 분 ② 힘쓸 분 ③ 성낼 분‘안중근 의사는 「의분」을 참지 못하고 꽃다운 청춘을 조국 광복을 위해 바쳤다.’ 이 때는「의분」이라는 단어를 두 가지로써도 다 어울릴 것 같지
안종운   2017-08-12
[여론광장] 김대정 의원, 뉴스테이사업(舊경찰대 부지 활용)에 따른 광역교통(廣域交通) 개선대책(改善對策) 촉구 결의문 대표 발의
용인시의회(議會) 김대정 의원은 5일 제(第)212회(回) 용인시의회 제2차 정례회(定例會) 제3차 본회의(本會議)에서 「뉴스테이사업(舊경찰대 부지 활용)에 따른 광역교통 개선대책 촉구 결의문(決意文)」을 대표발의(代表發議)했다.이날 김대정 의원은 “
안종운   2016-12-05
[여론광장] 良藥苦於口(양약고어구). 忠言逆於耳(충언역어이)
양약고구(良藥苦口) 흔히 좋은 약은 입에 쓰다는 뜻으로, 충언(忠言)은 귀에 거슬린다는 말로 여기에는 두가지 이야기가 전해진다.먼저 천하를 통일하고 동아시아 최초의 대제국을 건설했던 진(秦)나라 시황제가 죽자 천하는 동요하기 시작했다. 그간 학정에 시
안종운   2016-05-27
[여론광장] 初級 國語 현실의 近因과 遠因
내 주위의 知人들 가운데 高級英語의 실력자들은 쉽게 볼 수 있으나, 高級 國語 會話를 하는 사람은 드물다. 오늘날 온 국민의 國語會話(筆者의 新造語) 下向平準化의 近因은 한글專用에 있으며 遠因은 국어의 表記와 發音이 40%정도 一致하지 않는 국어의 特
안종운   2016-05-24
[여론광장] 안종운의 時事漢字成語 - 兄弟投金(형제투금)
"형제가 (강물에) 금을 던져 버리다라는 뜻으로, "형제간의 돈독한 우애"를 이르는 말이다. 고려 공민왕 때의 일이다.백성 중에 한 형제가 길을 가던 중, 동생이 금덩이 2개를 길에서 주웠다. 동생은 그 중 하나를 형에게 주고, 자신도 하나를 가지고는
안종운   2016-05-20
[여론광장] 관중(管仲)과 포숙아(鮑淑牙) 사이와 같은 사귐
춘추 시대 초엽, 제(濟)나라에 관중(?~B.C. 645)과 포숙아라는 두 관리가 있었다.이들은 죽마 고우(竹馬故友)로 둘도 없는 친구 사이였다. 관중이 공자(公子) 규(糾)의 측근(보좌관)으로, 포숙아가 규의 이복 동생인 소백(小白)의 측근으로 있을
안종운   2016-05-19
[여론광장] 龍仁시 새해 이렇게 달라집니다
- 景觀審議制度, 特例保證, 統合文化利用權, 어린이집 情報公示 등 多樣- 母乳授乳 支援, 公衆利用施設 全面 禁煙區域 擴大 등 健康增進 事業 推進- 都市計劃委員會의 腐敗 誘發要因 遮斷, 택시에어백 設置 義務化 ‘눈길’용인시는 올해 一般行政, 經濟·諸稅,
안종운   2014-01-27
[여론광장] 다섯 손가락 엄지,검지,中指,藥指,小指의 싸움이야기
다섯 손가락이 모여 自己가 最高라고 하며 言爭을 합니다.다섯 손가락은 오순도순 모여 살며 서로 사이좋게 지내며 모든일,世上事 돌아 가는 일까지도 議論하고 도와가면 살았습니다.그런데 뭐 때문에 틀어졌는지 알 수 없지만 다섯 손가락은 서로 自己가 最高라며
안종운   2013-06-22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명지로 15-33 (역북동) 보성아파트 101동 1404호  |  대표전화 : 031)323-3371~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