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오피니언 > 기획특집
한문성경(漢文聖經)1912시편(詩篇 第23篇)
최난규 국장  |  한자신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1.06  08:09:17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blog

최난규 국장  한자신문

<저작권자 © 한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한문성경(漢文聖經)1912시편(詩篇 第23篇)

(此大衛所作之時)
[시편. 다윗]

시23:1 主乃我之牧者 使我不至窮乏
주님은 나의 목자, 나는 아쉬울 것 없어라.

시23:2 使我臥於草地 引我至可安歇之水濱
푸른 풀밭에 나를 쉬게 하시고 잔잔한 물가로 나를 이끄시어

시23:3 使我心蘇醒 爲己之名引導我行義路
내 영혼에 생기를 돋우어 주시고 바른길로 나를 끌어 주시니 당신의 이름 때문이어라.

시23:4 我雖過死陰之幽谷 亦不懼遭害 因主常在我側 主有杖有竿 足以安慰我
제가 비록 어둠의 골짜기를 간다 하여도 재앙을 두려워하지 않으리니 당신께서 저와 함께 계시기 때문입니다. 당신의 막대와 지팡이가 저에게 위안을 줍니다.

시23:5 在我敵人前 爲我備設筵席以膏沐我首 使我之杯滿溢
당신께서 저의 원수들 앞에서 저에게 상을 차려 주시고 제 머리에 향유를 발라 주시니 저의 술잔도 가득합니다.

시23:6 我一生惟有恩寵慈惠隨我 我必永久居於主之殿
저의 한평생 모든 날에 호의와 자애만이 저를 따르리니 저는 일생토록 주님의 집에 사오리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blog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단풍(丹楓)나무
2
김건희 錄取錄…류근 "MBC 뻘짓, 利敵行爲"· 정철승 "당한 건 서울의 소리"
3
古典속의 삶의 智慧-古典名文(55)
4
"放送보고 팬 됐다"…김건희 팬카페 會員 470%↑ 뜻밖의 '팬덤 벼락'
5
古典속의 삶의 智慧-古典名文(56)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331번길8(역북동), 2층  |  대표전화 : 031)323~337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  최초등록일 : 2013년 4월 18일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