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뉴스 > 사회
트럼프 "北韓 땅 밟아 偉大한 榮光(영광)"…專用機서 '트윗'
안종운  |  한자신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01  09:15:0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위터. © 뉴스1

(서울=뉴스1) 한상희 기자 = 현직 미국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북한 땅을 밟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위대한 영광(great honor)"이라고 자평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1박2일간의 방한 일정을 마치고 미국으로 향하는 전용기 안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멋진 만남을 마치고 한국을 떠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그는 "북한 땅에 섰던 것은 모두에게 중요한 순간이며, 위대한 영광이다!"라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해 앞서 김 위원장도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 땅을 밟은 최초의 미국 대통령"이라며 "이같은 행동 자체가 과거를 청산하고 앞으로 나아가기 위한 남다른 용단의 표현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이날 오후 3시46분쯤 판문점 군사분계선 앞에서 만났다.

두 정상은 군사분계선을 사이에 두고 한 차례 악수를 나눈 후 함께 군사분계선을 넘어 북측으로 10여m 올라갔다. 이어 판문각 앞에 잠시 서서 한 차례 악수를 나누고 다시 함께 군사분계선을 넘어 남측으로 내려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자유의 집으로 이동해 김 위원장과 1시간 가까이 비공개 회담을 가진 뒤 이날 오후 7시9분쯤 오산기지에서 출국, 미국 워싱턴으로 떠났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제5회 한자독해능력 자격시험 시행공고(1단~사범)
2
제5회 한자독해 능력자격 시험공고(1단~사범 . 지도사)
3
“농촌테마파크서 1만송이 나팔(喇叭)꽃 향연(饗宴) 즐기세요”
4
제5회 한자독해 지도사 훈장(訓長)시험 공고
5
漢詩鑑賞10 사우인송주[謝友人送酒] 이규보[李奎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명지로 15-33 (역북동) 보성아파트 101동 1404호  |  대표전화 : 031)323-3371~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