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신문
> 오피니언 > 사자성어
고사성어 - 改過遷善(-개과천선 )
안종운  |  한자신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29  04:20:45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blog

안종운  한자신문

<저작권자 © 한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改過遷善(-개과천선 )

改:고칠 개. 過:허물 과. 遷:옮길 천. 善:착할 선

지나간 허물을 고치고 착하게 됨

晉(진)나라 惠帝(혜제)때 양흠 지방에 周處(주처)라고 하는 난폭스럽기 짝이 없는 사나이가 있었다. 그의 아버지가 태수 벼슬을 했을 정도로 좋은 가문에서 태어났으나 주처가 여남은 살 때 아버지가 세상을 떠나고 집안이 기울면서 빗나가기 시작했다.

집을 뛰쳐나온 주처는 하루종일 거리를 헤매며 나쁜 짓을 골라가며 했다. 힘이 천하 장사인데다 주먹을 거칠게 휘두르고 다니니 사람들은 그를 멀리서만 봐도 슬슬 피해 다녔다.

그런 거리의 무법자 주처가 어느 때부터인가 사람이 달라지고 있었다. 무엇이 계기가 되었는지 알 수 없으나 자신의 과오를 뉘우치고 새 사람이 되려는 모습이 뚜렷했다.

어느날 주처는 마을 사람들에게 "여러분들은 왜 나만 보면 얼굴을 찡그리십니까?"하고 물어보자 어느 간 큰 사람이 이렇게 대답했다. "당신은 이 지방의 3害(해) 가운데 하나이기 때문이오. 남산에 있는 사나운 호랑이와 長橋(장교) 아래에 있는 蛟龍(교룡)과 당신이 바로 그 세가지 해로움이오."

이 말을 들은 주처는 더욱더 새사람이 되겠다는 각오를 다지면서 사람들에게 3해의 제거를 약속했다. 그는 남산에 올라가 호랑이를 잡아 죽이고 천신만고 끝에 교룡도 처치하고 돌아왔다. 그래도 사람들은 별로 반갑게 맞이하지 않았다. 

주처는 다시 한번 착한 사람이 되겠다는 결심을 굳히고 당대의 대학자인 陸機(육기) 陸雲(육운) 형제를 찾았다."자네가 굳은 의지를 가지고 지난날의 허물을 고치고 새롭게 착한 사람이 된다면(改過自新;改過遷善) 자네의 앞날은 무한한 것일세.

지난 일은 마음에 둘 필요가 없네"육기 형제의 격려를 받고 열심히 학문을 닦은 주처는 10년 후엔 마침내 대학자가 될 수 있었다.

이 성어는 자신의 허물을 고친다는 의미에서 '개과자신(改過自新)'이라고도 한다. 그 외에도 개사귀정(改邪歸正)과 방하도도(放下屠刀)라는 말도 함께 사용한다.

[출전]《晉書》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band blog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로마리우
사나운 호랑이
사나운 因
호랑이 虎범

사람=혼9+몸9=얼 어린 소小작을 1~7칠 소少적을, 평범平凡 8 팔, 9 구 어른
우宇집, 물物만물 = 牛소 딸 勿말 아들

팔=손가락 오른 4 + 왼 4 딸, 발가락 오른 4, 왼 4 아들
또는 선대4 후세 4

다리=부부 오작교 십(十)열

아我나라羅그물, 기물, 큰 금김金쇠 열쇠 자물쇠 부부

나라 인간 = 혼과 몸, 구口입, 어른된 사람으로만 황금黃金 24시간 구성.
얼굴蘖&amp;#13319; 눈 할미 코 엄마 입 누나

(2022-09-26 08:28:40)
로마리우
개과천선엔 그것과 다른 더 오랜 음양오행 뜻 있어요.

이것의 본 줄기가 되는 뜻이 고대사회, 태양태음력, 나라 인간 24시간 정육면체 몸과 혼 구성, 일년 삼백 육십 오일 그대로 한자 쓰면 354일 흙(土11)토 = 허물, 윤달(閏&amp;#38373;)
사(士11)선비 = 365일.

개과천선 = 윤달. 6면두달59일 부마경쟁

큰어미 해 기대 365일에 못미친 19살이나 됐는데, 서울대 합격 못한 일곱난장이 담티(潭못 痰담, 峙), 담치기, 담넘어 가출 = 흙土토

(2022-09-26 08:12:54)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최근인기기사
1
美항모 찾은 국방장관 "北 핵 사용 기도한다면 압도적 대응"[영상]
2
最初’와 ‘最善’으로 빛났던 京畿道體育大會 2022 龍仁
3
李相逸 市長 “다 같이 잘사는 龍仁, 未來 앞당길 것”
4
"외교참사 삼진 아웃" vs "애초 욕설 아예 없었다"[영상]
5
“龍仁의 가을밤, 28日 클래식 旋律에 醉해보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331번길8(역북동), 2층  |  대표전화 : 031)323~337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 아 50649  |  발행·편집인 : 안종운  |  최초등록일 : 2013년 4월 18일
Copyright © 2013 한자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anjanews.com